리커창 "중국, 한반도 비핵화 시종 견지…인내하며 대화해야"

류희준 기자 yoohj@sbs.co.kr

작성 2019.03.15 13: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리커창 "중국, 한반도 비핵화 시종 견지…인내하며 대화해야"
리커창 중국 총리가 한반도 비핵화를 견지한다는 중국의 일관된 입장을 재차 밝혔습니다.

리 총리는 베이징에서 열린 전국인민대회 폐막 기자회견에서 한반도 문제는 복잡하게 얽혀 있고 오래된 문제라 한 번에 해결하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하노이 북미 회담 이후 북한과 미국 양측이 모두 계속 접촉할 뜻을 밝혔다면서 이는 좋은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리 총리는 인내심을 가지고 기회, 특히 현재 나타난 긍정적 요인을 잡아 대화를 추진해야 하며, 특히 북미 대화를 추진해 모두가 바라는 결과를 실현하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중국은 시종 한반도 비핵화를 견지하며, 입장이 변한 적이 없다고 밝히면서 한반도 문제를 해결하는 것은 남북 양측뿐만 아니라 지역과 세계에 모두 도움되는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