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k] 반려견 입양하려는 선생님 위해 아이들이 준비한 깜짝 퀴즈

한류경 에디터, 김도균 기자 getset@sbs.co.kr

작성 2019.03.14 18:36 수정 2019.03.15 16: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Pick] 반려견 입양하려는 선생님 위해 아이들이 준비한 깜짝 퀴즈
반려견 입양을 고민하는 선생님을 위해 특별한 쪽지 시험을 준비한 아이들의 사연이 훈훈함을 전하고 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8일, 미국 동물 전문 매체 '더 도도'는 미국 오클라호마주의 한 중학교 교사로 재직 중인 에밀리 그레이 씨의 사연을 소개했습니다.

* SBS 보이스(Voice)로 들어보세요!
이제 막 대학을 졸업하고 일찍 교사의 꿈을 이룬 그레이에게는 아직 이루지 못한 꿈이 한 가지 있었습니다. 바로 개를 키우는 일이었습니다.

그레이 씨는 최근 반 아이들과 이야기를 나누던 중 반려견을 입양할 계획이 있다며 고민을 털어놨습니다.

반려견 입양 계획을 갖고 있다는 선생님의 말에 아이들은 모처럼 들뜬 모습을 보였습니다. 그리고 아이들은 선생님에게 어울리는 반려견 종을 찾아주기 위해 도와주고 싶었습니다. '당신에게 딱 맞은 강아지 종은?다음 날, 수업을 위해 교실에 들어선 그레이는 교탁 위에 올려져 있는 한 질문지를 발견하고 깜짝 놀랐습니다.

이는 아이들이 선생님의 성격과 생활방식에 적합한 반려견 종을 찾아주고자 준비한 깜짝 질문지였습니다.

아이들이 준비한 질문지는 객관식 19문항과 주관식 1문항으로 이루어져 있었습니다.

질문지에는 "알레르기를 갖고 있나요?", "개를 혼자 둘 시간이 많은가요?", "꼬리를 자주 흔들어줬으면 좋겠나요?" 등의 진지하고도 유쾌한 내용의 질문이 담겨있었습니다. 마지막 주관식 문제는 선생님의 의견을 적을 수 있도록 빈칸으로 만들었습니다.

정성과 노력이 가득한 질문지를 본 그레이는 아이들의 순수함과 사려 깊은 모습에 뿌듯함을 감출 수 없었습니다.

그레이는 질문지에 성실하게 답을 적었고, 이후 아이들은 질문지에 따른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당신에게 딱 맞은 강아지 종은?아이들은 그레이에게 래브라도 리트리버와 푸들이 섞인 믹스견 '래브라두들'과 '보더콜리'를 추천했습니다.
'당신에게 딱 맞은 강아지 종은?그러나 그레이와 반려견과의 인연은 생각지 못한 곳에 있었습니다.

당시 그레이는 우연찮게 뜻밖의 제안을 받았습니다. 바로 동료 교사의 제안이었는데, 이웃 노인이 키우는 2살 반려견 '버디'가 새 주인을 찾고 있다는 소식이었습니다.'당신에게 딱 맞은 강아지 종은?이후 버디를 만나게 된 그레이는 첫눈에 사랑에 빠졌고, 즉시 입양하기로 마음먹었습니다.

버디는 아이들이 추천한 반려견 종은 아니었지만, 사랑스럽고 매력이 넘치는 녀석이었습니다. 게다가 중성화 수술과 여러 훈련이 되어있는 상태였습니다.'당신에게 딱 맞은 강아지 종은?그레이는 "조만간 아이들에게 이 소식을 전할 것이다"라며 "아마도 아이들이 내 선택에 대해 'A' 점수를 줄 것 같다"고 유쾌한 소감을 전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 The dodo 홈페이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