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반에만 23점' 허훈 원맨쇼…KT, SK 꺾고 4연패 탈출

김형열 기자 henry13@sbs.co.kr

작성 2019.02.17 21:17 수정 2019.02.17 21: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프로농구에서 추락하던 KT가 SK를 꺾고 4연패에서 탈출했습니다.

허훈 선수가 펄펄 날았습니다.

전반에 단 두 점에 그쳤던 허훈은 3쿼터에만 17점을 몰아치며 원맨쇼를 펼쳤습니다.

SK 헤인즈를 제치고 더블 클러치 레이업 슛을 성공하는 등 후반에만 23점을 기록해 99대 88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KT는 4연패에서 탈출하며 4위 자리를 지켰습니다.

허훈의 형, DB 허웅도 오리온을 상대로 팀 내 최다인 20점을 막았지만, 팀 패배를 막지는 못했습니다.

오리온은 단독 5위로 올라섰고 DB는 7위로 떨어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