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팬' 보아 "야성미·섹시함 듣게 해줘 고마워"…'카더가든' 극찬

SBS 뉴스

작성 2019.02.09 22: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더팬 보아 "야성미·섹시함 듣게 해줘 고마워"…카더가든 극찬
[SBS funE ㅣ 김효정 에디터] 보아가 카더가든의 무대에 극찬을 보냈다.

9일 방송된 SBS '더 팬-팬들의 전쟁'에서는 최종 우승자를 결정하는 TOP2의 결승전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카더가든은 신해철의 '안녕'을 선곡해 기타 연주까지 선보였다.

유희열은 "의외의 선곡이었다. 이 곡이 나오자마자 김이나 씨는 꺅하더라"라며 "이 무대를 보면서 칼을 갈았구나 싶었다. 본인의 방식대로 정말 처절한 싸움을 해오고 있는 것 같다"라고 카더가든을 우승자로 선택했다.

보아는 "제가 원했던 카더가든의 모습을 오늘 드디어 보게 된 것 같다"라며 "카더가든이 처음 나왔을 때 내가 가장 좋아하는 티를 많이 냈다. 또 한 번 또 다른 남자의 야성미와 섹시함을 듣게 해 줘서 감사하다"라고 칭찬했다.

이상민은 "나는 팬으로서 내가 좋아하는 스타에 대해서 할 말이 많지만 사석에서 말하겠다. 난 오늘 카더가든을 우승자로 꼽겠다"라고 넘치는 팬심을 억눌렀다.

이어 김이나는 "방금 전에 본 카더가든의 무대는 정말 아름다웠다. 비를 포기하고 카더가든을 선택할 줄은 몰랐다"라며 카더가든은 1위로 꼽았다.

한편 카더가든은 무대가 끝난 후 비비보다 100여 표 정도가 앞서며 현재 1위에 올랐다.

(SBS funE 김효정 에디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