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격 헤어' 노라조 조빈 "견인성 탈모 왔다…그래도 도전 멈추지 않아"

SBS 뉴스

작성 2019.01.30 10: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파격 헤어 노라조 조빈 "견인성 탈모 왔다…그래도 도전 멈추지 않아"
노라조 조빈이 견인성 탈모가 왔다고 고백했다.

조빈은 최근 진행된 SBS '영재발굴단' 녹화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그의 '영재발굴단' 출연은 2015년 이후 약 4년만이다.

늘 새롭고 독특한 스타일로 화제가 되는 조빈은 '영재발굴단' 녹화에도 머리에 사이다 캔을 올린 스타일로 등장해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그는 최근 실제로 사이다 광고 모델이 되었다는 소식을 전해 축하를 받았다.

조빈은 노라조 탄생 이래 가장 많은 CF 섭외가 빗발치고 있는 것은 좋은 일이지만, 광고 콘셉트가 모두 '신발이든 샴푸든 일단 다 머리에 얹어 달라'는 요구를 하는 것이 문제라고 고충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덕분에 견인성 탈모까지 왔지만 그래도 대중에게 즐거움을 주기 위해 앞으로도 계속 새로운 콘셉트에 도전할 것"이라 말했다.

조빈의 열정은 온라인 댓글 활동에서도 나타난다. 노라조는 악성 댓글들에도 성의 있고, 센스 있는 답변을 하는 그룹으로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다. 이에 대해 조빈은 "악플도 팬들의 정성이다. 감사하게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영재발굴단' 스튜디오에서 임재범의 '비상'을 불러 가창력을 뽐내기도 한 그는, 초등학교 때 각종 동요대회에서 입상한 될성부른 떡잎이었다고 전했다. 그뿐만 아니라 고등학교 서예부에서 활동하며 사군자의 국화로 여러 대회에서 수상하기도 했다며 남달랐던 과거를 밝히기도 했다.

창의적인 스타일링과 반전 가창력으로 사랑받는 조빈이 함께한 '영재발굴단'은 30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SBS funE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