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Pick] 6살배기 미용사의 현란한 커트 실력…'셀프 미용'도 척척

조도혜 작가, 김도균 기자 getset@sbs.co.kr

작성 2019.01.22 18: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뛰어난 미용 실력을 인정받아 정식 미용사로 활동 중인 6살 소년이 화제입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19일, 중국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등 외신들은 중국 쓰촨성 수이닝에 사는 6살 장훙치에 대해 보도했습니다.
6살배기 미용사의 현란한 커트 실력6살배기 미용사의 현란한 커트 실력2년 전, 4살이던 훙치는 미용실을 운영 중인 부모님 밑에서 미용을 배우기 시작했습니다. 

처음에는 성인 동료의 도움을 받아야 했지만 홍치는 무시무시한 속도로 기술을 익혀나갔습니다. 그리고 2년 만에 혼자서도 고객 응대가 가능할 정도로 성장해 부모님의 어엿한 동료가 되었습니다.
6살배기 미용사의 현란한 커트 실력6살배기 미용사의 현란한 커트 실력6살배기 미용사의 현란한 커트 실력6살배기 미용사의 현란한 커트 실력이후 훙치는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맞춤 스타일을 제공하며 실력을 뽐냈습니다. 가위, 빗, 드라이기 등 다양한 도구를 자유자재로 사용하는 것도 식은 죽 먹기가 되었습니다.

심지어 스스로 머리를 자르고 다듬는 '셀프 미용'도 척척 해내며 또래 중 단연 뛰어난 미용사임을 증명했습니다.
6살배기 미용사의 현란한 커트 실력6살배기 미용사의 현란한 커트 실력6살배기 미용사의 현란한 커트 실력현재 중국판 유튜브라 불리는 '콰이쇼우'에 공개된 훙치의 영상은 150만 팔로워를 모으며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누리꾼들은 "나는 4살 때 '머리카락'이라는 단어를 어떻게 쓰는지 배우고 있었는데 대단하다", "나도 예약해서 훙치의 서비스를 받아보고 싶다"며 칭찬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영상 픽' 입니다. 

(출처= 유튜브 New China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