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영 "송영길 원전 발언은 용기 있는 고백…귀 기울여야"

동세호 기자 hodong@sbs.co.kr

작성 2019.01.14 10:3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관영 "송영길 원전 발언은 용기 있는 고백…귀 기울여야"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는 14일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의원이 신한울 원전 3·4호기 건설 재개를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발언한 데 대해 "용기 있는 고백"이라고 평가했습니다.

김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같이 밝히고 "청와대와 정부·여당은 송 의원의 고백에 귀 기울이고 에너지 전환 정책 전반에 대한 재검토를 반드시 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그는 "급격한 탈원전 정책의 추진 과정에서 이전 정부에서 합리적 의사결정 과정을 통해 정해지고 진행돼 온 신한울 3·4호기에 대한 건설 철회 행위는 정부 정책 추진의 신뢰를 크게 무너뜨리는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는 이어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민주당 원내대표단과 가진 오찬에서 여야정국정상설협의체를 활성화하겠다며 2차 회의를 가급적 빠른 시일 내 열어달라고 밝힌 데 대해 환영하면서 "설 전에 여야정협의체가 개최돼 성과가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