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외교부 "시진핑 방북, 소식 있으면 발표할 것"

이혜미 기자 param@sbs.co.kr

작성 2019.01.10 17: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중국 외교부 "시진핑 방북, 소식 있으면 발표할 것"
중국 외교부가 시진핑 주석의 북한 방문 계획에 대해 "소식이 있으면 바로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과 북한 간에는 고위급의 상호 방문 전통이 있다"면서 "고위층 교류는 양국 관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며 이같이 답했습니다.

이어 중국은 북한과 고위층 교류를 강화하고 전략적인 소통을 심화하며 교류 협력을 강화하기를 원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위원장이 시 주석을 북한으로 초청했으며 시 주석은 이를 수락하고 이에 대한 계획을 통보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루 대변인은 시 주석의 방북 초청 수락 여부에는 즉답을 피하면서 구체적인 소식이 있으면 바로 알리겠다고만 답했습니다.

시 주석은 올해 북중 수교 70주년을 맞아 2차 북미 정상회담이 열린 후 적정한 시점에 답방에 나설 가능성이 큽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