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호주 총리는 왼발만 둘?…'#운동화 게이트' 패러디 봇물

SBS뉴스

작성 2019.01.10 17: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 클릭> 두 번째 검색어는 '총리는 왼발만 둘?'입니다.

호주 총리실이 게재한 스콧 모리슨 총리의 가족사진입니다.

가정적인 면모가 돋보이는 이 사진에는 한 가지 오류가 있습니다. 찾으셨나요? 자세히 보면 총리의 오른쪽 다리에 어설프게 붙어 있는 건 왼발입니다.

촬영 당시 총리가 신고 있던 낡은 신발을 총리실 담당자가 포토샵을 이용해 새것으로 바꾸려다 실수를 저지른 겁니다.

큰 웃음을 준 이 사진은 홈페이지에서는 즉시 수정됐지만 '운동화 게이트'라는 해시태그로 패러디 게시물이 쏟아지고 있는데요, 정치인들에게 단체로 양발 모두 왼쪽 신발을 신겨주기도 하고 대형 버스에도 바퀴 대신 총리의 왼쪽 신발을 신겨줬네요, 발 대신 양손 모두 왼손인 호주 총리 모습도 보입니다.

이를 본 모리슨 총리는 '우리 부서에 보내는 메시지'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습니다.

내용은 "제가 운동화에 광을 내달라고 요청한 적은 없습니다만, 굳이 포토샵을 해야겠다면 발보다 숱이 적은 머리카락에 신경 써주세요"라고 말했는데요, 이를 본 누리꾼들 바로 반응했습니다. 총리의 바람대로 풍성한 머리카락을 합성해 준 겁니다.

국내 누리꾼들은 "원래 신고 계셨던 낡은 신발도 충분히 멋집니다" "그걸 또 유머로 받아주는 총리 사람 냄새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화면출처 : 트위터 'ScottMorrisonMP, pepeMcGee, Jordonstee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