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김정은 방중, 北·中과 사전정보 공유…북미회담 디딤돌 되기를"

동세호 기자 hodong@sbs.co.kr

작성 2019.01.08 14: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靑 "김정은 방중, 北·中과 사전정보 공유…북미회담 디딤돌 되기를"
청와대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중국 방문과 관련해 사전에 중국 및 북한 측과 정보를 공유해왔다고 8일 밝혔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외교 관계가 있기 때문에 구체적인 통보 시점에 대해서는 말씀드리기 어렵다"며 "다만, 김 위원장 방중에 대해 사전에 양측과 긴밀히 소통해왔고 충분히 정보를 공유해왔다"고 말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이번 중국과 북한 간 교류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에 기여하고, 특히 2차 북미정상회담의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며 "지금 진행 중인 남북·북중·북미 간 각각의 교류가 서로 선순환해서 하나의 발전이 또 다른 관계의 진전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언급했습니다.

김 위원장의 방중 이후 남북 간 특사교환 또는 고위급회담 등을 추진하는 게 있는지에 대해 그는 "현재로선 계획이 없는 것으로 안다"고 덧붙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