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조국 민정수석 "김태우, 징계 확실시되자 희대의 농간"

한상우 기자 cacao@sbs.co.kr

작성 2018.12.31 14: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이 오늘(31일) 오전 국회 운영위원회에 출석했습니다.

조 수석은 청와대 민정수석실 책임자로서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민간인 사찰 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혔습니다.

조 수석은 "사태의 핵심은 김태우 수사관이 징계처분이 확실시되자 정당한 업무처리를 왜곡해 정치적 쟁점으로 만들고 자신의 비위행위를 숨기고자 희대의 농간을 부리는 데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비위 혐의자의 일방적인 허위 주장이 마치 사실인 것처럼 일부 언론에 보도되고 뒤이어 정치 쟁점화했다"며 "현재 진행되는 검찰수사를 통해 비위의 실체가 더 명확해질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영상취재=공진구, 영상편집=이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