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유아인, 美 '뉴욕 타임즈' 선정 '2018 최고의 배우'

SBS뉴스

작성 2018.12.07 14: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유아인,  美 뉴욕 타임즈 선정 2018 최고의 배우
배우 유아인이 미국 뉴욕타임즈 잡지가 선정한 최고의 배우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뉴욕타임즈 매거진은 6일(현지시간) '2018 최고의 배우'(THE BEST ACTORS OF 2018) 12인의 명단을 발표했다.

이 리스트에는 '더 와이프' 글렌 클로즈, '퍼스트 리폼드' 에단 호크, '유전' 토니 콜레트, '쏘리 투 바더 유' 라케이스 스탠필드, '서포트 더 걸스' 레지나 홀, '벤 이즈 백' 줄리아 로버츠, '로마' 얄리차 아파리시오, '에잇스 그레이드' 엘리 피셔, '더 페이버릿' 레이첼 와이즈와 엠마스톤, 올리비아 콜먼과 함께 '버닝'의 유아인도 이름을 올렸다. 한국 뿐만 아니라 아시아에서도 유일하게 언급됐다.
이미지
뉴욕타임즈 매거진은 유아인에 대해 "영화 '버닝' 속 유아인의 연기는 빈틈이 없다. 완벽하다"며 연기력을 높게 평가했다.

유아인은 이창동 감독의 영화 '버닝'에서 유통회사 아르바이트생 '종수'로 분해 청춘의 불안한 내면을 섬세한 연기로 표현해냈다.

'버닝'은 지난 5월 폐막한 제71회 칸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진출해 각국 평론가들로부터 가장 뛰어난 평가를 받은 작품에게 수여되는 상인 국제영화비평가연맹(FIPRESCI)상과 벌칸상(미술감독 신점희)을 수상했다.

(SBS funE 김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