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진돗개" "흙수저" "전지현" "메신저" !?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경선에서 나온 말들

정형택 기자 goodi@sbs.co.kr

작성 2018.12.06 20:29 수정 2018.12.07 17: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자유한국당의 새 원내대표를 뽑는 경선에 나경원, 유기준, 김학용, 김영우 의원이 연이어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저마다 '강한 야당', '보수재건' 등의 출마의 변을 밝혔는데요, 이들 4명 후보가 가장 힘 줘서 말한 내용은 무엇일까요? 영상으로 확인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