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수관 공사 중 흙더미 무너져…근로자 2명 숨져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18.12.05 13:06 수정 2018.12.05 14: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배수관 공사 중 흙더미 무너져…근로자 2명 숨져
5일 오전 11시 57분쯤 경기도 파주시 연다산동에서 배수관 관로공사를 하던 중 흙더미가 무너지는 사고가 났습니다.

119 구조대가 땅에 파묻힌 근로자 A(52)씨와 B(50)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지만 결국 숨졌습니다.

A씨 등은 이날 공터에 하수관 매설을 위해 땅을 파는 작업을 하고 있었습니다.

약 3m 깊이로 땅을 파던 중 관로 옆에 쌓아둔 흙이 순간적으로 무너져 내리며 사고가 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