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묵 1회 섭취량 당 나트륨, 1일 기준치의 33.7%"

박진호 기자 jhpark@sbs.co.kr

작성 2018.12.03 17: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날씨가 쌀쌀해지면 어묵 찾는 분들 더 늘어나죠. 그런데 시중의 어묵 제품에 나트륨 함량이 높아서 어묵바 1개를 먹으면 1일 기준치의 34%를 섭취하게 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박진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어묵 13개 브랜드, 21개 제품을 대상으로 안전성과 품질, 표시 적합성 등에 대해 시험·평가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시험 결과, 21개 제품의 영양성분은 1회 섭취량인 조리용 100g, 간식용 한 개당 나트륨이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33.7%, 단백질은 18.9% 각각 높은 수준을 보였습니다.

조사 대상 21개 제품의 나트륨 함량은 1회 섭취량 당 평균 673.7mg으로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33.7%로 나타났습니다.

어린이들이 간식으로 즐기는 어묵을 하나만 먹어도 1일 나트륨 섭취 기준치의 34%가량을 섭취하게 되는 겁니다.

특히 나트륨 함량이 가장 높은 제품인 부산어묵 '프리미엄 어묵'을 100g 먹으면 1일 영양성분 기준치의 61.3%까지 섭취할 수 있어 업체들이 어묵의 나트륨을 줄일 필요가 있다고 소비자원은 지적했습니다.

평균 열량은 1일 에너지 필요량 대비 7.5%, 지방 함량은 1일 영양성분 기준치 대비 6.9% 각각 낮은 편이었습니다.

소비자원은 전 제품에서 방사성 물질과 미생물인 대장균군, 황색포도상구균이 검출되지 않았다며 조사 대상 제품들이 안전성 기준에 적합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영양성분을 표시하지 않거나, 다르게 표시한 업체가 많아 개선이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