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예 해군 중령' 진급 이국종 교수 "너무 큰 영광"

김태훈 국방전문기자 oneway@sbs.co.kr

작성 2018.12.03 11:09 수정 2018.12.03 15:3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명예 해군 중령 진급 이국종 교수 "너무 큰 영광"
해군은 오늘(3일) 심승섭 해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아주대학교 권역외상센터장 이국종 교수의 명예 해군 중령 임명식을 한다고 밝혔습니다.

해군은 "이 교수가 항공의무후송훈련을 통해 해군 군함의 전상자구조치료함 능력을 검증 및 숙달한 업적과 해군 의무요원에 대한 응급처치 임상 실무교육을 지원하는 등 해군 의무분야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크다"고 임명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명예 해군 중령' 진급 이국종 교수 (사진=해군 제공/연합뉴스)해군은 지난달 27일 해군본부에서 개최된 명예해군 진급 선발 심사위원회를 거쳐 진급을 결정했습니다.

이 교수는 2011년 '아덴만 여명' 작전에서 총상을 당한 석해균 당시 삼호주얼리호 선장을 살려낸 공로로 2015년 7월 해군 홍보대사에 위촉되면서 '명예 해군 대위' 계급장을 받았습니다.

이어 작년 4월 명예 해군 소령으로 진급했습니다.
'명예 해군 중령' 진급 이국종 교수 (사진=해군 제공/연합뉴스)이 교수는 "너무 큰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해군 의무분야 발전을 위해 힘껏 돕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해군 제공/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