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역 최다승' 배영수, 두산에서 새 출발…1억 원 계약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18.11.30 21:10 수정 2018.11.30 21: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KBO리그 현역 최다승 투수 배영수 선수가 두산에서 새롭게 출발합니다.

올 시즌이 끝나고 한화에서 방출된 37살의 베테랑 배영수는 두산과 연봉 1억 원에 1년 계약했습니다.

통산 137승으로 현역 최다승 투수인 배영수는 두산에서 기록 경신을 위한 도전을 이어갑니다.

[배영수/두산 투수 : 강팀에 오게 돼서 너무 영광이고, 두산 베어스 팬들께 인사드려서 영광입니다. 최선을 하는 모습 보여 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