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일본 외무상, 한국 배상판결에 "한일 관계 영향 미칠 중대 사건" 반발

정혜경 기자 choice@sbs.co.kr

작성 2018.11.29 22: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일본 외무상, 한국 배상판결에 "한일 관계 영향 미칠 중대 사건" 반발
일본 정부가 강제동원 피해자에 대한 배상 책임을 인정한 대법원 판결에 크게 반발했습니다.

일본 외무성은 이수훈 주일 한국대사를 불러 "국제법 위반 상태를 즉각 시정하라"고 요구하며 강하게 항의했습니다.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은 기자들을 만나 이번 판결에 대해 "한일 관계에 미칠 극히 중대한 사건"이라며 "한국 정부가 시정조치를 하지 않으면 국제재판 제소를 하지 않을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도 정례 브리핑에서 "한일청구권 협정을 명백히 위반한 것으로 매우 유감"이라며 "한국 측이 국제법 위반 상태 시정 등 적절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