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미세먼지·황사, 남부 지방으로…수도권은 주의보 해제

공항진 기상전문기자 zero@sbs.co.kr

작성 2018.11.28 17: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초미세먼지는 줄었지만, 고농도 황사가 여전히 남부지방에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남부 곳곳에 미세먼지 경보와 주의보가 발효 중인데 내일(29일)은 공기가 맑아진다고 합니다.

공항진 기자입니다.

<기자>

미세먼지와 황사가 점차 남부로 이동하면서 수도권 공기가 맑아지고 있습니다.

환경기준치를 웃돌았던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가 점차 '보통' 수준을 되찾으면서 주의보와 경보도 해제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남부 지방은 여전히 황사가 영향을 주면서 답답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미세먼지 농도가 '매우 나쁨' 상태를 보이는 곳이 많고 주의보와 경보도 계속 발효 중입니다.

중부지방은 황사 영향권에서 벗어나고 있지만, 남부지방은 오늘 밤까지 영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내일은 찬 공기가 영향을 주면서 내륙과 산지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겠고 서울 기온은 0도까지 떨어지겠습니다.

환경부는 내일부터 대기 확산이 원활해지면서 전국 미세먼지 농도가 정상을 되찾을 것으로 내다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