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파우치 안에 리콜 제품이?…리콜 정보 쉽게 확인하는 법

하현종 기자 mesonit@sbs.co.kr

작성 2018.11.22 18:1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내 파우치 안에 리콜 제품이? 이미지 크게보기
너 오늘 화장 좀 잘 먹은 듯? 
파우치 봐도 됨? 

응 봐봐

아 이거 쓰는구나 (뒤적뒤적) 이미지 크게보기
어? 이거… 리콜 제품 아니야? 
기사 본 거 같은데

어…?!?!?!


쓰고 있던 화장품이 
리콜 제품이었다는 소름 돋는 썰…
이 이야기는 누구에게나 현실이 될 수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리콜 제품이라 하면
화재가 발생한 BMW, 라돈 침대 등
널리 이슈화된 제품만 생각하기 쉬운데 이미지 크게보기
작년 국내 리콜 제품은 1,400개가 넘고, 
그중 화장품 계열만 50개가 넘는다. 이미지 크게보기
심지어 현재 리콜 중인 화장품 계열 제품 중 
아이 피부에 직접 닿는 
‘아기용 물티슈’도 여러 제품이 포함돼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특정 제조년월 제품에 한하여 전량 회수


이중 최근 ‘미생물 한도 부적합’으로 
리콜 명령이 떨어진 한 물티슈 제품. 이미지 크게보기
SNS에 검색해보니 해당 제품의 
구매 사진을 올린 소비자들이 꽤 많았다. 이미지 크게보기
그런데 소비자들에게 리콜 사실을 알리자 
모르고 있었다는 반응이 대부분이었다. 이미지 크게보기
“현재 사용하고 있지만 다행히 
8월 6일에 생산된 건 아니네요.

근처 날짜이긴 한데ㅜ 
처음 알게 된 사실이네요.”

- 소비자 A씨


다행히 답변한 소비자들 중 문제가 된 제조일에 생산된 제품을 사용하는 사람은 없었지만 
리콜 사실을 몰랐다는 것에 당황스러워 했다. 이미지 크게보기
해당 업체는 리콜 명령 후 홈페이지에 
바로 ‘공지사항’을 올렸지만,
소비자들이 이를 따로 찾아보기 어려운 게 사실… 이미지 크게보기
심지어 다른 리콜 제품 제조사의 경우 
공지를 올리지 않거나
제조사 홈페이지 자체가 없는 경우도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그럼 소비자들은 도대체 리콜 제품을 
어떻게 확인해야 할까…? 이미지 크게보기
제품 성격에 따라 식품의약품안전처,
원자력안전위원회 등 10여개 기관에 
리콜 정보가 분산돼 있어 확인이 매우 불편하다. 이미지 크게보기
다행히 공정거래위원회에서 운영하는 
소비자종합포털인 행복드림 앱에서 
리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행복드림 열린소비자포털 앱에서 
상품명을 검색하거나 바코드를 스캔하면 
리콜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리콜 제품 등으로 피해를 이미 입었다면, 
상담 및 피해구제 신청까지 가능하다. 이미지 크게보기
혹시 파우치 안에, 아니면 내 방에
리콜 제품이 숨어있는지 잘 확인해보자…! 이미지 크게보기

리콜 제품이라 하면 흔히 화재가 발생한 BMW 자동차, 라돈 침대 등 크게 이슈화된 제품을 떠올리기 쉽습니다.
하지만 작년 기준 국내 리콜 제품 1,400개 중 화장품 계열도 50개가 넘습니다. 문제는, 리콜 대상 제품을 구매한 대부분의 소비자가 그 사실을 알기 어렵다는 점입니다. 리콜 명령을 받은 업체들은 홈페이지에 ‘공지사항’을 올리긴 하지만, 소비자들이 이를 따로 찾아보기 어려운 게 사실입니다.
이러한 소비자들을 위해 공정거래위원회에서는 제품 리콜 정보를 쉽게 확인할 수 있는 ‘행복드림’ 앱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행복드림 열린소비자포털 앱에서 상품을 검색하거나 바코드를 스캔하면 리콜 여부를 확인할 수 있고, 리콜 제품으로 인해 이미 피해를 보았다면 상담 및 피해구제 신청도 가능합니다.

글·구성 권재경/  그래픽 김태화/ 도움 이윤형 인턴, 홍단비 인턴/  기획 하현종 제작지원 공정거래위원회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