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남북, 올해 안에 전염병 정보교환 시범사업 실시

홍순준 기자 kohsj@sbs.co.kr

작성 2018.11.07 17:13 수정 2018.11.07 17: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남북, 올해 안에 전염병 정보교환 시범사업 실시
남과 북은 오늘(7일) 전염병 유입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올해 안에 전염병 정보를 상호 교환하는 시범사업을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또 결핵과 말라리아를 비롯한 전염병의 진단과 예방치료를 위해 서로 협력하고, 포괄적이며 중장기적인 방역 및 보건의료협력 사업을 다양하게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남북은 오늘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에서 보건회담을 개최하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남북보건분과회담 공동보도문을 채택했습니다.

오전 10시부터 진행된 보건회담에는 남측에서 권덕철 보건복지부 차관과 권준욱 복지부 건강정책국장, 김병대 통일부 인도협력국장이 참석했고, 북측에선 박 원장 외에 박동철 보건성 부국장, 박철진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참사가 나왔습니다.

남북이 보건 관련 회담을 여는 것은 '10·4선언' 직후인 2007년 12월 남북보건의료·환경보호협력분과위원회 이후 11년 만입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