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러시아 북부 정보기관 건물서 폭발…"17살 주민 자폭 테러"

러시아 북부 정보기관 건물서 폭발…"17살 주민 자폭 테러"

배재학 기자 jhbae@sbs.co.kr

작성 2018.10.31 19: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러시아 북부 도시 아르한겔스크의 정보기관 건물에서 폭발 사고가 일어나 자살폭탄테러범으로 추정되는 한명이 현장에서 숨지고 정보기관 직원 3명이 다쳤다고 타스 통신이 전했습니다.

언론 보도에 따르면 현지시간 오전 8시 50분쯤 러시아 북부 아르한겔스크주 주도 아르한겔스크 중심가에 있는 연방보안국 건물 입구에서 규모가 크지 않은 폭발이 일어났습니다.

국가대테러위원회는 잠정 조사 결과 건물 안으로 들어온 남성이 가방에서 폭발물을 꺼냈으며 얼마 뒤 그의 손에서 폭발물이 터졌으며 사고로 범인이 숨지고 다른 FSB 직원 3명이 다쳤다고 밝혔습니다.

위원회는 건물안으로 사제폭발물을 들고 들어왔던 17살 현지 주민이 사망했다면서 이번 사건을 테러로 규정하고 조사에 착수했다고 덧붙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