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현장영상] 국감장에 '벵갈 고양이' 데려 온 김진태…"퓨마 탈출해 NSC 소집했나"

이혜미 기자 param@sbs.co.kr

작성 2018.10.10 16: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10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 국무조정실·총리비서실 국정감사에 '벵갈 고양이'가 깜짝 등장했습니다.

벵갈 고양이를 국감장에 데려온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은 "지난 9월 18일 대전동물원에서 탈출했다가 사살된 퓨마와 비슷하게 생긴 동물을 가져왔다"고 소개했습니다.

김 의원은 "남북정상회담을 하는 날 눈치도 없는 퓨마가 탈출해 인터넷 실시간검색 1위를 계속 차지했다"면서 "그랬더니 NSC(국가안전보장회의)가 소집된 게 맞느냐"고 물었습니다.

이어 퓨마 탈출 소식에 "청와대가 미사일 발사 때보다 더 민첩하게 움직였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은 "NSC 회의 소집은 절대 사실이 아니다"라며 "내가 회의 멤버이기 때문에 안다"고 답했습니다.

(영상취재: 김민철, 영상편집: 이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