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中 매체 "농구광 김정은, 농구외교로 북중관계 강화 과시"

정혜진 기자 hjin@sbs.co.kr

작성 2018.10.10 11: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중국 관영 매체와 관변 학자들이 '농구광'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농구 외교를 통해 북중관계 강화 의지를 대내외에 보여줬다고 평가했습니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의 영자 자매지인 글로벌타임스는 농구팀을 포함한 중국 체육대표단이 방북해 큰 환영을 받았다면서 이번 체육교류 행사는 양 국민의 우호를 다지는 데 큰 역할을 했다고 평가했습니다.

글로벌타임스는 궈중원 중국 국가체육총국 국장을 단장으로 하는 체육대표단이 북한 체육성의 초청으로 방북해 김일국 체육상 등 북한 고위 관리들의 환대를 받았다고 전했습니다.

뤼차오 랴오닝성 사회과학원 연구원은 "중국이 이번에 고위급 체육대표단을 평양에 보낸 것은 북중 관계의 급격한 진전을 보여준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