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경찰, 고양 저유소 화재 오늘 수사결과 발표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18.10.09 02:43 수정 2018.10.09 11: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경찰, 고양 저유소 화재 오늘 수사결과 발표
경기 고양경찰서는 오늘(9일) 오전 고양 저유소 화재에 대한 수사결과를 브리핑합니다.

경찰은 이번 사건이 저유소 인근 서울-문산고속도로 건설 현장에 근무하는 스리랑카인 근로자 27살 A씨가 호기심에 날린 풍등이 저유소 잔디밭에 떨어져 불이 붙었고, 이 불씨가 저유탱크 환기구로 들어가며 폭발이 발생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그동안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함께 불이 난 경위를 분석했고, 오늘 이 결과를 설명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어제 저녁 A씨를 중실화 혐의로 긴급체포한 데 이어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강매터널 공사장에서 일하는 A씨는 풍등을 날린 사실은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지난 7일 오전 10시 56분쯤 고양시 덕양구 화전동 대한송유관공사 경인지사 옥외탱크 14기 중 하나인 휘발유 탱크에서 불이 나 260만ℓ의 기름을 태우고 17시간 만인 어제 새벽 3시58분 완전히 꺼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