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靑 "김정은-폼페이오, 총 5시간 30분 만났다고 전달받아"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18.10.08 15: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靑 "김정은-폼페이오, 총 5시간 30분 만났다고 전달받아"
청와대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의 어제(7일) 만남과 관련해 "김 위원장과 폼페이오 장관이 만난 총 시간은 5시간 30분이라고 전달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어제 폼페이오 장관과 함께 북한에 갔던 분들께 얘기를 들었다"며 이같이 전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오늘 외신 보도를 고려해보면 오전에 2시간을 만나고, 점심을 1시간 30분가량 함께하고, 오후에도 2시간가량 접견을 한 것으로 보인다"며 "그만큼 김 위원장이 폼페이오 장관과의 만남에 무게를 두고 충분한 시간과 성의를 다한 것으로 생각된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오전과 오후 면담에서 (북측에서는) 김 위원장,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 통역 이렇게 3명만 있었다고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미국 국무부가 '김 위원장이 풍계리 핵실험장 해체를 확인하기 위한 사찰단을 초청했다'고 밝힌 것에 대해, "폼페이오 장관이 어제 문재인 대통령에게도 (이런 내용을) 얘기했다는 점은 확인해드리겠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