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블록 완구 조각의 꿈…부가티 시론으로 이루어진다

이혜원 작가, 이성훈 기자 sunghoon@sbs.co.kr

작성 2018.10.04 15:05 수정 2018.10.04 15: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어제(3일) 프랑스 파리 모터쇼에서 글로벌 완구 업체 '레고'가 30억 원이 넘는 유명 수퍼카 부가티 '시론'의 복제품을 선보였습니다.

1,500kg의 레고 플라스틱이 쓰였으며, 약 30명의 사람이 13,000시간 동안 투입돼 최고 시속 30km로 복제품을 운전하는 데 성공시켰는데요.

얼마나 똑같은지 비디오머그가 영상으로 준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