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0월 결혼' 유상무♥김연지, 꿀 떨어지는 웨딩 화보 공개

'10월 결혼' 유상무♥김연지, 꿀 떨어지는 웨딩 화보 공개

SBS 뉴스

작성 2018.10.04 09: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10월 결혼 유상무♥김연지, 꿀 떨어지는 웨딩 화보 공개
개그맨 유상무와 작곡가 김연지가 오는 10월 28일 결혼을 앞두고 웨딩화보를 공개했다.

최근 공개된 화보 속 두 사람은 사랑스러운 미소와 함께 행복한 표정으로 훈훈함을 더했다. 특히 유상무는 검은색 턱시도와 보타이, 아이보리 재킷과 와인 컬러의 보타이를 매치하여 댄디한 매력을 뽐냈으며, 김연지는 순백색 화이트 드레스를 입고 예비신부의 청순한 자태를 드러냈다.

두 사람의 오작교는 유상무가 운영하는 강남 소재의 실용음악학원으로 알려졌다. 예비신부 김연지가 학원의 피아노 선생님으로 오게 되었고 유상무의 피아노 레슨을 해주면서 자연스럽게 연인관계로 발전했다.
이미지유상무는 "암이라는 중병에 걸렸을 때 결혼은 감히 상상 조차 할 수 없었다. 몸이 다 완쾌 되던 그 때 비로소 결혼을 생각 할 수 있었고 그 전에 내가 결혼을 생각하는 것은 정말 염치없는 일이었다. 예비신부는 나에게 '결혼을 해서 완치를 돕겠다', '혼자 싸우지 않고 함께 한다면 더 빠르게 병을 이겨낼 수 있지 않겠냐'며 먼저 말해주었고 이런 감사한 마음에 감동을 받아 염치 불구하고 결혼을 결심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어 "예비신부 덕에 나의 삶, 인생, 가치관, 생활 등 모든 것이 변하고 좋아질 것이라고 믿고 있다. 이 사람과 함께 소중한 일상을 행복으로 가득 채워나가려고 한다. 또한 힘드신 분들, 나와 같은 아픔에 있는 분들도 돌아보며 사는 부부가 되도록 노력하겠다. 신부가 좋은 사람이니 꼭 그렇게 될 것이며, 말 잘 듣는 신랑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유상무 커플의 결혼준비를 총괄하고 있는 아이웨딩 측은 "결혼 준비 과정에서 유상무가 오로지 예비신부만을 위해 모든 것을 챙기며 노력했고, 예비신부는 그런 유상무에게 늘 고마워하고 서로 배려하며 즐겁게 준비하는 모습이 보기 좋았다"며 두 사람을 응원했다.

유상무는 "무슨 복이 있는지, 힘들고 아프기만 했던 내게 참 귀한 사람이 함께 하게 되었다. 이 사람 덕분에 그 동안의 아픔은 아픔이 아닌 것이 되어버렸다. 이제 모든 것을 잊고 이 사람과 행복에 집중하고 만끽하고 싶다. 참으로 감사하고 고맙다"며 예비신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유상무, 김연지 커플은 오는 10월 28일 오후 서울의 한 모처에서 비공개로 백년가약을 맺는다.
이미지 이미지사진제공 = 라망스튜디오


(SBS funE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