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미일 여자골프 별들 한자리에…리디아 고 국내 첫 출전

김영성 기자 yskim@sbs.co.kr

작성 2018.10.02 21: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번 주 여자골프 메이저대회 하이트진로 챔피언십에 출전할 한국과 미국, 일본의 투어 스타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LPGA 투어 통산 15승을 올린 전 세계랭킹 1위 리디아 고가 국내에서 열리는 KLPGA 대회에 처음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리디아 고/뉴질랜드 교포 : 제가 태어난 나라에서 우승을 하게 되면 되게 기쁠 것 같아서 울 수도 있어요.]

상금 1위 오지현, 2위 최혜진 선수가 리디아 고와 1, 2라운드 같은 조에서 격돌합니다.

고진영은 2년 만에, 김하늘은 7년 만에 우승컵 틸환을 노립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