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강진·쓰나미로 최소 30명 사망…정전·통신 장애도

김정기 기자 kimmy123@sbs.co.kr

작성 2018.09.29 12:1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인도네시아 술라웨시 섬에서 현지 시간으로 어제(28일)저녁 발생한 강진과 쓰나미로 인해 최소 수십 명이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현지 언론은 중앙 술라웨시 주의 해안도시 팔루 인근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최소 30명이 숨졌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지역에서는 규모 7.5의 강한 지진에 이어 최대 2m 높이의 쓰나미가 발생해 가옥과 건물이 파괴됐습니다.

재난 당국은 정전과 통신장애 탓에 구체적인 피해 규모를 확인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