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글' 분리 생존에 도전한 신화, 이것이 바로 20년 우정!

'정글' 분리 생존에 도전한 신화, 이것이 바로 20년 우정!

SBS 뉴스

작성 2018.09.21 10: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글 분리 생존에 도전한 신화, 이것이 바로 20년 우정!
'20년 우정' 그룹 신화의 정글 분리 생존기가 전격 공개된다.

21일 대단원의 막을 내리는 SBS '정글의 법칙 in 사바'에서는 분리 생존에 도전한 신화 삼인방, 에릭, 이민우, 앤디의 스토리가 그려진다.

앞서 사전 인터뷰에서 이민우는 "우리 셋이 생존하면 재밌을 것 같다, 자신 있다"며 신화만의 생존에 대해 자신감을 내비쳤다. 결국 그의 바람대로 신화 3인의 분리 생존이 시작됐다.

신화팀은 새로운 섬에 도착하자마자 생존지 선정부터 불 피우기까지 일사천리로 진행하는 모습을 보였다. 곧이어 이민우와 앤디가 먼저 바다 사냥에 나섰는데, 초반 부진을 겪는 듯했으나 에릭이 합류하자마자 사냥감 획득에 성공하며 말이 필요 없는 환상의 호흡을 선보였다.

이들의 찰떡 케미는 휴식 시간에도 계속됐다. 잠시 낮잠에 빠진 세 사람은 동시에 코를 골며 하모니(?)를 완성하는가 하면, 느닷없는 상황극도 찰떡같이 받아주고, 배고픈 순간에 떠오른 생각까지 데칼코마니처럼 서로 똑같아 웃음을 자아냈다.

힘든 정글 생존에서도 빛을 발하는 신화 20년 우정의 진면목은 21일 밤 10시 방송될 SBS '정글의 법칙 in 사바'에서 공개된다.

(SBS funE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