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박나래, 성형 수술한 이유? "비호감 이유로 출연 거절 당해"

SBS뉴스

작성 2018.09.16 15: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박나래, 성형 수술한 이유? "비호감 이유로 출연 거절 당해"
개그우먼 박나래가 성형수술을 감행한 이유를 털어놨다.

박나래는 지난 15일 서울 연세대학교 노천극장에서 개최된 원더우먼페스티벌 2018 무대에 올라서 개그우먼이 된 뒤 외모 탓에 좌절을 겪었다고 털어놨다.

그는 "개그맨이 되고 나서 처음 좌절을 겪었다."면서 "내 뜻대로 놀거나, 쉬는 것이 안 되는 상황에서 '너무 비호감이라 방송에 나올 수 없다'는 말을 들었다. 성형수술을 하게 됐는데 이 때문에 오히려 '애매하게 못생겨졌다'고 들었다."고 고백했다.

박나래는 외모로 인한 스트레스를 자연스럽게 술로 풀게 됐다고도 말했다.

자신의 집에 지인들을 초대하는 '나래바'를 운영하는 박나래는 "여자는 누구나 마음속에 더럽게 놀고 싶은 욕망이 있다. 그걸 펼치고 사느냐 안 펼치고 사느냐"라면서 "난 펼치고 산다. 이 시대가 조금 더 좋아져서 여자도 웃장 까는 시대가 왔으면 좋겠다."고 남다른 바람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그는 박나래다운 솔직하고 명쾌한 답변으로 관객들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냈다. 박나래는 Q&A 시간에 "제가 썸남이 있는데, 남자분이 절 확 땡기지 않아는다. 내가 급해서 기다릴 수가 없다. 어떻게 하면 좋을까?"라는 질문에 "난 밀당을 하지 않고 당기기만 한다. 바라보는 플라토닉 사랑만 하면 콘돔회사는 뭐 먹고 사나?"라고 반문하며, 본인만의 '당기기 스킬'을 전수했다.

박나래는 강연을 마치며, "확률은 우리가 만드는 거다. 0%에서 시도하기만 해도 확률이 50%가 된다."며, "50%로 끌어 올리자. 왜냐면 나는 0%가 아니니까."라고 말해 큰 박수를 이끌어냈다.

박나래의 조언이 전해진 '원더우먼페스티벌2018' 15일 '발칙하게 놀아보자'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박나래를 비롯해 최예근, 레오제이, 폴킴, 오영주, 헤이즈, 제아&치타, 정승환, 핫펠트, 홍지민, 배윤정, 에릭남, 박지원, 송은이&박지선, 선우정아 등 문화, 예술 분야의 유명인사들이 무대에 올라 여성들에게 자기다운 인생을 살아갈 수 있도록 응원의 말을 전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