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김부선, 변호인 강용석과 분당서 동반 출석

정다은 기자 dan@sbs.co.kr

작성 2018.09.14 14:30 수정 2018.09.14 15: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부선, 변호인 강용석과 분당서 동반 출석
이재명 경기지사의 '여배우 스캔들' 당사자인 김부선 씨와 강용석 변호사가 오늘(14일) 경찰에 출석해 "이재명에게 법의 심판을 받게 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지난달 이 사건 조사를 위해 경찰에 출석했다가 변호사를 선임해 다시 오겠다며 30분 만에 귀가했던 김 씨는 오늘 강용석 변호사를 대동하고 경기 분당경찰서에 출석했습니다.

두 사람은 취재진에게 다음 주쯤 이 지사에 대한 고소장을 검찰에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힌 뒤 경찰서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김 씨는 '이재명캠프 가짜뉴스대책단'이 지난 6월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고발한 사건의 피고발인이자, 바른미래당 측이 이 지사를 고발한 사건의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게 됩니다.

경찰은 이 지사의 '여배우 스캔들'과 관련해 지금까지 제기된 다수의 의혹에 대해 사실관계를 확인할 예정입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