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뉴스pick] 처벌 두려워서…스쿠터 훔치다 걸린 남자의 황당한 행동

조도혜 작가, 이혜미 기자 param@sbs.co.kr

작성 2018.09.07 13:3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스쿠터 훔치다 걸린 남자의 황당한 행동중국에서 처벌을 피하려고 황당한 행동을 반복한 남자가 빈축을 사고 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 6일, 중국 상하이이스트 등 외신들은 허난성 정저우에 사는 52세 랴오 씨에 대해 보도했습니다.

지난주 수요일 아침, 랴오 씨는 아무도 없는 줄 알고 전동 스쿠터를 훔치려다가 현장에서 붙잡혔습니다.

순간 당황하는가 싶더니 랴오 씨는 태연한 척하며 근처에 있는 나무 쪽으로 이동했습니다. 그리고 쭈그려 앉아 가지고 있던 페트병을 꺼내 그 안에 소변을 누기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이어진 행동이 경찰과 행인 모두를 당황하게 했습니다. 랴오 씨가 페트병에 담긴 소변을 마셔버린 겁니다. 심지어 그러고 나서도 두 번이나 같은 행동을 반복하기도 했습니다.

사실 이 모든 것은 상황을 모면하기 위한 랴오 씨의 '쇼'였습니다.

경찰은 "신원을 조회해보니 상습범이었다. 범행을 들키자 정신적으로 불안정한 모습을 보여서 어떻게든 상황을 빠져나가려고 한 것"이라며 랴오 씨를 체포했다고 전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 shanghai.ist 홈페이지 캡처, 픽사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