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비핵화 의지 확약"… 평양 정상회담 "만족한 합의"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18.09.06 10:08 수정 2018.09.06 10: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정은, "비핵화 의지 확약"… 평양 정상회담 "만족한 합의"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어제(5일) 문재인 대통령의 특사단을 만나 비핵화 의지를 거듭 확약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통신은 김 위원장이 어제 평양을 방문한 문대통령 특사단원들을 노동당 중앙위 본부청사에서 접견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이 자리에서 "조선반도에서 무력 충돌 위험과 전쟁의 공포를 완전히 들어내고 이 땅을 핵무기도, 핵 위협도 없는 평화의 터전으로 만들자는 것이 우리의 확고한 입장이며 자신의 의지"라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이어 "조선반도 비핵화 실현을 위해 북과 남이 보다 적극적으로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고 덧붙였습니다.

김 위원장은 특사단이 전한 문 대통령의 친서를 읽은 뒤 사의를 표명하면서, 대통령에게 따뜻한 인사를 전해줄 것을 특사단에 부탁했다고 통신은 전했습니다.

김 위워장은 그러면서, 대통령의 결심을 전적으로 지지하고 공감한다면서 자신도 겨레에 하루 빨리 더 좋은 결실을 안겨줄 결심에 변함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통신은 이와 함께 이달 중 예정된 평양 정상회담과 관련한 일정과 의제에 대해 만족한 합의를 봤다고 전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