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청계산 등산로 입구서 남성 시신 발견…"심하게 훼손"

정다은 기자 dan@sbs.co.kr

작성 2018.08.19 19: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오늘(19일) 오전 과천 청계산 등산로 입구에서 50대 남성의 시신이 발견됐습니다. 시신은 심하게 훼손된 상태로 비닐봉지에 싸여 있었습니다.

정다은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오늘 오전 9시 40분쯤 경기 과천의 청계산 등산로 입구에서 50대 남성의 시신이 발견됐습니다. 주변을 순찰하던 서울대공원 직원이 시신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목격자 : (등산을) 가는데 경비들이 여기 대여섯 명이 있어서 저건 뭐요? 그랬더니 (경비들이) 우리도 확인 못 해봤어요…비닐 봉투가 이렇게 있는데, 이만한 게 거기 있더라고. 수풀 속에.]

발견 당시 시신은 심하게 훼손된 상태였습니다.

시신이 발견된 청계산 등산로 입구입니다. 시신은 비닐에 싸인 채로 등산로 바로 옆 수풀에서 발견됐습니다.

시신 발견 장소로부터 약 4m 떨어진 곳에서 또 다른 시신의 일부도 발견됐습니다.

옷을 입은 채로 부패했지만 백골 상태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누군가가 이 남성을 살해한 뒤 시신을 유기했을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수사에 나섰습니다.

경찰은 지문조회 등을 통해 시신의 신원을 확인하고 주변인 등을 상대로 탐문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경찰은 내일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망 시기를 확인할 예정입니다.

또 시신 발견 장소 주변의 CCTV를 확보해 시신 유기 당시의 상황을 추적하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인필성, 영상편집 : 박기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