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최원태·장필준·황재균·이정후, AG 야구대표팀 합류

최희진 기자 chnovel@sbs.co.kr

작성 2018.08.13 14:06 수정 2018.08.13 14: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최원태·장필준·황재균·이정후, AG 야구대표팀 합류
▲ 넥센 히어로즈 투수 최원태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에 투수 최원태(넥센)와 장필준(삼성), 내야수 황재균(KT), 외야수 이정후(넥센)가 새로 합류했습니다.

한국야구위원회 KBO는 선동열 야구대표팀 감독이 오늘(13일) 오후 대표팀 최종 엔트리 교체 선수 명단을 확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부상과 부진을 겪은 LG의 투수 차우찬과 정찬헌, SK 3루수 최정과 두산의 외야수 박건우 등 4명이 제외됐습니다.

선동열 감독은 "어제까지 최종 엔트리에 있는 24명은 물론 예비 엔트리에 있는 모든 선수의 몸 상태를 소속 구단 트레이너들과 상의하며 면밀히 체크했다"면서 "그중 차우찬 등 4명은 크고 작은 부상 등이 이어져 아시안게임 개최 시점에 국가대표로서 정상 기량을 발휘할 수 없다고 판단해 교체를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코치진과 여러 후보를 대상으로 검토한 결과 현재 몸 상태와 KBO 리그 성적 등을 고려해 아시안게임에서 최상의 기량을 발휘할 수 있는 선수를 최종 선택하게 됐다"고 덧붙였습니다.

대표팀은 오는 18일 오전 서울 리베라호텔에서 공식 소집한 뒤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곧바로 훈련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