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속보] 北 리선권 "북남 수뇌 평양 상봉 논의"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18.08.13 11:02 수정 2018.08.13 11: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속보] 北 리선권 "북남 수뇌 평양 상봉 논의"
▲ 리선권(왼쪽)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과 조명균 통일부 장관

남북고위급회담 북측 단장인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은 13일 "북남 수뇌분들이 평양 상봉이 또 (논의가) 진행되고 있는 만큼 이 문제를 논의하면 앞으로 민족이 바라는 또 소망하는 문제들에 확답을 줄 수 있는 것으로 된다고 저는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리선권 위원장은 이날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열린 고위급회담 전체회의 모두발언에서 이렇게 밝혔습니다.

리 위원장이 '평양'을 언급함에 따라 3차 남북정상회담의 평양 개최에 북측도 동의하는 것으로 해석됩니다.

그는 "북남 수뇌분들께서 마련해준 소중한 관계 개선의 씨앗을 잘 가꿔서 하루빨리 거목이 되게끔 해서 온 겨레에게 기쁨을 안겨주기 위한 그런 과정의 일환으로 오늘 이 회담도 진행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리 위원장은 올해 들어 북남관계가 대전환이 일어났다며 "북과 남, 남과 북의 관계가 이제 막역지우가 됐다"고 평가한 뒤 "이제는 서로가 서로의 뜻을 거스르지 않고 함께 손잡고 나가는 시대가 됐구나 이런 문제를 새삼 실감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