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신혜선, 만우절 고백법 공개 "거절 당하면 장난이라고 해"

SBS뉴스

작성 2018.08.13 08: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신혜선, 만우절 고백법 공개 "거절 당하면 장난이라고 해"
배우 신혜선이 자신만의 독특한 사랑 고백법을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신혜선은 "마음에 드는 사람을 만나면 완전 적극적인 건 아니지만 적극적이고 싶어진다."고 운을 뗐다.

이어 "용기가 없어서 만우절에 고백한 적 있다. 거절 당하면 '뻥이지롱'이라고 하려 했다"고 덧붙였다. 신동엽은 "반대로 남자가 그러면 어떡하냐"고 하자 "그럼 우는거죠 뭐"라고 반응했다.

신혜선은 "이제 어린 나이가 아니다 보니까 마음에 드는 상대를 만나기가 쉽지 않다"라며 연애의 어려움을 밝히기도 했다.

이에 서장훈도 "저는 그래서 아무런 노력도 하지 않는다"고 공감 어린 반응을 보였다. 이에 신동엽이 신혜선과 엮으려 하자 서장훈은 "그러면 저 죽어요"라고 소리쳤다.

신혜선은 이날 '미우새' 100회를 기념해 쌀케이크를 사와 어머니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SBS funE 김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