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스브스夜] '런닝맨' 진기주, 경력 도장깨기?…대기업 S사→기자→모델→배우

SBS뉴스

작성 2018.08.12 23:1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夜] 런닝맨 진기주, 경력 도장깨기?…대기업 S사→기자→모델→배우
배우 진기주가 남들이 부러워할 경력을 도장깨기 식으로 이뤄내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았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꽝손 바캉스' 특집이 펼쳐진 가운데 진기주가 금손 게스트로 출연했다.

유재석은 진기주에 대해 "진기주가 시험만 쳤다 하면 붙는다. 대기업 S사에 공채로 합격해서 3년 다녔다. 거기를 그만 두셨냐"고 물었다. 진기주는 "네"라고 답했다. 이어 유재석은 "기자님으로 합격하시고 기자 생활은 3개월 하셨다. 그걸 또 그만 두신다. 그리고 슈퍼모델은 3위"라고 말했다.

유재석은 "한마디로 금손은 금손인데 한 군데 있지는 못 한다"고 정리해 웃음을 자아냈다.

진기주는 연기자가 된 이유에 대해 "나이가 어느 정도 들다 보니까 이제서야 용기를 낼 수 있게 됐다"고 말하며 배우가 오랜 꿈임을 밝혔다. 더불어 데뷔 후 후회는 없다고 덧붙였다.

(SBS funE 김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