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천 원의 행복! 90년대 '원조 손 선풍기'

권수연 에디터, 하현종 기자 mesonit@sbs.co.kr

작성 2018.08.05 19:55 수정 2018.08.05 20: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폭염이 계속되는 2018년 여름, '손풍기'는 생활필수품이 된 지 오래다.

그런데 지금으로부터 10여 년 전, '손풍기'의 원조 격인 문방구 표 미니 선풍기를 기억하는 사람이 있다. 그 시절 초등학교에 다니던 90년대생들이다.

지금도 그 선풍기를 구할 수 있을까? 직접 찾아봤다.

프로듀서 하현종 / 연출·편집 권수연 / 도움 안희찬 인턴 허서경 인턴 / 출연 김희연 인턴 노선웅 인턴 김지현 인턴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