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갑질논란 90년대 인기가수 누구?"…불똥 맞은 R.ef 이성욱

"갑질논란 90년대 인기가수 누구?"…불똥 맞은 R.ef 이성욱

SBS 뉴스

작성 2018.08.03 08: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갑질논란 90년대 인기가수 누구?"…불똥 맞은 R.ef 이성욱
외제차량 영업사원에게 갑질을 했다는 의혹을 받았던 90년대 인기가수 A씨가 난데 없이 불똥을 맞은 R.ef 이성욱에게 직접 사과했다.

지난 1일  MBN ‘뉴스8’는 1990년대 인기가수 출신인 A씨가 2년 전 구입한 수입차에서 결함이 발견되자 격분, 영업사원을 상대로 태블릿 PC를 내동댕이치고 욕을 하는 등의 행동을 한 정황이 있다고 보도했다.

온라인에서는 ‘갑질 의혹을 받고 있는 A씨가 누구냐’는 의문이 확산 되다가 난데 없이 불똥이 R.ef 이성욱으로 튀었다. 이성욱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영상 속 인물은 제가 아니며, 해당 외국 차종은 구입해 본 적도 없다”라고 직접 입장을 밝혔다.

이에 A씨는 이성욱에게 직접 전화를 걸어 사과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본의 아니게 피해를 줘 미안하다”고 말했고, 이성욱은 괜찮다며 A씨를 다독여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갑질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하는 해당 영업사원은 “회사에서도 도의적 차원에서 사장님께서 개인 사비로 그분께 위로차 신차 값 환불을 말씀드렸다”면서 “두 달 동안 욕을 듣는 게 너무 힘들었다. 죽고 싶었다”고 주장한 바 있다.

이에 대해서 A씨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잘못된 행동이고, 물의를 일으켜서 대중에게 죄송한 마음”이라면서도 “정당하게 차량을 구입한 사람이 일상생활이 어려울 만큼 큰 피해를 받아 화가 난 상태였다. 왜 그렇게까지 행동할 수밖에 없었는지, 어떤 피해를 입고, 어떤 부당한 대우를 받았는지 곧 실명공개와 함께 명백하게 밝힐 것”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