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전격 인터뷰…최희서 특별 큐레이터

SBS 뉴스

작성 2018.07.31 23: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한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전격 인터뷰…최희서 특별 큐레이터
31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영화 '어느 가족'으로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 종려상'을 거머쥔 고레에다 히로카즈을 전격 인터뷰 했다.

특히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팬이자 일본어가 능통한 배우 최희서는 특별 큐레이터로 출격했다.

인터뷰가 시작되자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먼저 최희서에게 관심을 보였다. 그는 최희서 주연의 영화 '박열'을 봤다며 "일본어가 완벽했다"고 극찬했다. 이에 '성공한 덕후'가 된 최희서는 떨리는 목소리로 감사를 전했다.

또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한국에 '황금 종려상' 트로피를 가져왔다며 조심스레 트로피를 꺼내 보여줬다.

이어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트로피를 바라보는 최희서에게 트로피를 들어보겠냐고 먼저 제의했다. 이에 최희서는 한국 배우 최초로 황금종려상 트로피를 손에 넣었다.

한편, 그는 함께 작업해보고 싶은 한국 배우들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부산행'의 마동석을 필두로, 송강호, 류준열, 양익준까지 거론하며 그는 한국 영화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SBS funE 김재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