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먼시, 선제 홈런+역전 결승타…다저스 3연승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18.07.14 14:3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3연승 행진을 내달리며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선두 자리를 지켰습니다.

다저스는 오늘(14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와의 지역 라이벌전에서 3대 2로 역전승했습니다.

맥스 먼시가 승리의 주역이었습니다.

먼시는 0대 0이던 1회 말 원아웃 주자 없는 상황에서 에인절스 우완 펠릭스 페냐의 시속 150㎞ 투심 패스트볼을 받아쳐 우중월 솔로 아치를 그렸습니다.

에인절스는 콜 칼훈의 홈런포로 반격했습니다.

칼훈은 3회 초 동점 중월 솔로포를 터뜨리더니, 1대 1로 맞선 5회에는 좌중월 담을 넘어가는 역전 솔로포를 쏘아 올렸습니다.

먼시가 다시 한 번 해결사로 나섰습니다.

1대 2로 뒤진 7회 말 노아웃 2, 3루에서 먼시는 에인절스 우완 불펜 캠 페드로시언을 공략해 2타점 우전 역전 적시타를 쳤습니다.

가슴 통증으로 짧은 재활을 한 다저스 우완 워커 뷸러는 5이닝 6피안타 2실점으로 무난한 복귀전을 치렀습니다.

에인절스는 2대 3으로 뒤진 9회 초 원아웃 후 대타로 나선 오타니 쇼헤이의 중견수 쪽 2루타와 호세 브리체노의 유격수 앞 내야안타로 1, 3루 기회를 잡았으나 데이비드 플레처가 유격수 앞 병살타로 물러나 승부를 되돌리지 못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