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민주당 김진표 "유능한 경제당대표"…15일 전대 출마선언

권란 기자 jiin@sbs.co.kr

작성 2018.07.13 20: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김진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오는 15일 오전 11시 기자회견을 하고 당 대표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합니다.

김진표 의원 측은 오늘(13일) 기자들에게 문자메시지를 보내 "국회의원 김진표의 '유능한 경제정당, 경제 당대표' 기자회견이 있을 예정"이라고 공지했습니다.

4선의 김 의원은 문재인 정부 출범 당시 인수위 역할을 했던 국정기획자문위원회 위원장 출신으로 노무현 정부에서는 경제·교육 부총리 등도 역임했습니다.

이런 이력 등으로 당내에선 친문 주자로 분류되기도 하며 지지층이 겹친다는 분석이 나오는 최재성, 전해철 의원 등과 단일화 문제를 놓고 소통했습니다.

김 의원은 앞서 라디오 인터뷰에서 "최, 전 의원과 단일화 필요성에 공감대가 있다"고 말했지만 단일화가 진전되지 않자 결국 출마를 결단한 것으로 보입니다.

김 의원뿐 아니라 최재성, 전해철 의원 간에도 뚜렷한 진전이 없는 상태입니다.

두 의원은 이번 주말까지 고민을 이어간다는 방침인 가운데 당내에선 전 의원이 출마를 접고 최 의원은 전당대회에 나올 것이란 관측에 힘이 실리고 있습니다.

만약 김진표 의원에 이어 최 의원 등도 전대에 나설 경우 이해찬 의원의 당권 도전에도 영향을 줄 것으로 보입니다.

노무현 정부 때 총리를 지낸 이 의원은 한때 출마선언 임박설도 나왔지만, 최근에는 불출마 쪽으로 기울었다는 이야기도 나오고 있습니다.

민주당은 다음 달 25일 전국대의원대회에서 당 대표와 최고위원을 선출하는데, 이를 위해 이번 달 26일 예비경선을 실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