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평화당, 송영무 국방장관 자진사퇴 촉구…"발언 충격적"

SBS뉴스

작성 2018.07.11 09: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평화당, 송영무 국방장관 자진사퇴 촉구…"발언 충격적"
민주평화당은 11일 여성들이 행동거지를 조심해야 한다는 취지의 발언으로 물의를 빚은 송영무 국방부 장관에게 사과와 자진사퇴를 촉구했다.

조배숙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국회의원 연석회의에서 "송영무 장관의 여성 관련 발언이 너무 충격적"이라며 "장관의 여성에 대한 인식과 사고 수준이 이 정도이니 군의 성 군기가 잡히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송 장관의 설화가 이번이 처음이 아닌 만큼 고위공직자의 자격과 품위를 인정할 수 없다"며 "송 장관은 부적절한 발언에 대해 사과하고, 스스로 거취를 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나아가 조 대표는 송 장관의 발언에 빗대 "송 장관도 행동거지라든지 말하는 것을 조심하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장병완 원내대표도 "송 장관은 취임 당시부터 음주운전, 위장전입 등 국민 눈높이에 부족한 인사였다"며 "최근 기무사 계엄령을 보고받고도 수개월간 묵살한 사실이 밝혀졌다"고 말했다.

이어 "군 기강을 바로 세우고, 신뢰받는 군을 만들기 위해선 송 장관이 국방 사령탑을 맡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것이 국민 생각"이라며 "향후 추진될 개각에서 송 장관이 꼭 포함돼야 할 이유"라고 전했다.

(연합뉴스/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