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한은 보고서 "비트코인 같은 암호 자산, 화폐 대체할 가능성 낮다"

화강윤 기자 hwaky@sbs.co.kr

작성 2018.07.06 15:14 수정 2018.07.06 19:2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한은 보고서 "비트코인 같은 암호 자산, 화폐 대체할 가능성 낮다"
한국은행은 암호자산이 법정화폐와 경쟁하며 광범위하게 확산할 가능성은 낮다고 평가했습니다.

한국은행은 오늘(6일) 발간한 '암호자산과 중앙은행' 보고서에서 화폐 기능을 따져봤을 때 현 시점에서 암호자산이 화폐를 대체할 가능성은 극히 낮아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보고서는 암호자산의 경제적, 법적 성격 등에 관한 국내외 논의 내용과 중앙은행 관련 주요 이슈를 점검한 겁니다.

보고서는 암호자산의 가격 변동성이 크고 수수료나 처리시간 등 거래비용이 높은 데다 가치를 표시하거나 저장하는 역할에도 한계가 있어 화폐로 기능하기가 어렵다고 평가했습니다.

보고서는 정부가 세금을 암호자산으로 징수하지 않는 한 암호자산이 법정화폐 자리를 차지하긴 어렵다는 점도 짚었습니다.

한은은 다만 암호자산이 국가 간 송금과 같은 제한된 분야에서 경쟁력을 갖고 지급수단으로 이용될 가능성은 있다고 봤습니다.

한은은 보고서에서 암호자산을 일종의 디지털 형태의 상품으로 해석할 수 있다고 결론 냈습니다.

한은은 앞으로 시장 상황과 관련 기술 발전을 예의주시하고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관련 연구도 지속해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