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2' 오영주, 광고계 러브콜…최대 수혜자

SBS 뉴스

작성 2018.06.25 14: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하트시그널2 오영주, 광고계 러브콜…최대 수혜자
‘하트시그널2’의 오영주가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에 힘입어 광고계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최근 한 메디컬 코스메틱 브랜드는 오영주를 광고 모델로 발탁했다. 이번 광고는 정재호와 동반 계약으로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하트시그널2'에서 활약하며 광고주들의 호감을 샀다. 

오영주는 이뿐만이 아니다. 앞서 오영주는 앞서 코카콜라 프리미엄 아이스티 브랜드의 모델로 발탁돼 지면 광고 촬영을 마쳤다.

'하트시그널2'에서 오영주는 청순한 외모에 애교 넘치는 성격으로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김현우와 러브라인을 형성했지만 최종 커플이 되지는 못했다. 하지만 사랑에 적극적인 모습에 오영주에게 큰 응원이 쏟아졌다. 결국 프로그램이 끝나고 광고계의 러브콜을 받는 등 최대 수헤자가 됐다.

오영주는 광화문에 위치한 한 외국계 회사에서 마케팅 관련 일을 하고 있는 회사원이다.   

(SBS funE 김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