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경찰, '공사장 갑질' 조양호 회장 부인 이명희 씨 출국금지

경찰, '공사장 갑질' 조양호 회장 부인 이명희 씨 출국금지

정규진 기자 soccer@sbs.co.kr

작성 2018.05.09 12: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경찰이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부인 이명희 씨를 출국금지시켰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법무부가 어제(8일) 이명희 씨에 대한 출국금지 요청을 승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명희 씨는 2014년 호텔 증축공사장에서 현장 관계자들에게 폭언과 손찌검을 해 폭행과 업무방행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습니다.

이뿐 아니라 자택 리모델링 공사 작업자와 운전기사 등에게 갑질을 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최근 일부 피해자들로부터 피해사실과 처벌의사를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