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도 참석 하으~리' 패럴림픽에도 나선 성화봉송 '프로참석러' 김보성

엄민재 기자 happymj@sbs.co.kr

작성 2018.03.07 18: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의리의 사나이' 탤런트 김보성 씨가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을 밝힐 성화 주자로 나섰습니다. 앞서 동계올림픽 성화봉송 당시에 주자로 나섰던 김보성 씨는 이번엔 시각장애인의 한 사람으로서 패럴림픽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참가했다고 말했습니다. 또 불편한 상황에서도 끝까지 도전하는 장애우분들의 감동적인 도전이 아름답다며, 평창 패럴림픽 성화봉송이 대한민국의 하나 된 열정을 이어가는 길이 되길 기원한다고 밝혔습니다.

김보성 씨의 열정 가득한 성화봉송 모습을 비디오머그가 전해드립니다.